정말 별거 아닌 설정변경인데, 일일히 설정내를 다 뒤져보지 않으면 찾을 수 없었던 설정이었다.-_-(빨간밑줄 알러지-_-) OneNote에서는 그나마 쉽게 찾을 수 있는 곳의 설정메뉴에서 ‘맞춤법 검사’라는 메뉴를 찾았는데, 워드에서는 살짝 헤맸다.ㅎ 찾아보면 다 있을 것을...

키보드을 띄운 후 워드 자체 매뉴 끝에 ... 을 선택하면 항목메뉴가 뜬다. 여기서 ‘검토’.

여기서 뭐 당연하지만(?) ‘언어교정 도구’.

찾았다!~ 요넘! ‘맞춤법 검사’

이런 설정이 있는게 당연하지만, 괜히 고마운(?) 마음이 드는건 뭥미!? 커다란 변화는 없었지만 그래도 iOS용 MS-office 앱 살짝살짝 업뎃을 해온 것도 사실. 굳이 아이폰을 이용해서 오피스류 앱들도 생산적인 작업을 하기엔 쉽지않겠지만, 그래도 나름 양식 저장해놓고 잠깐잠깐 메모용으로나마 WORD정도, 그리고 EXCEL 앱으로 이미 컴터로 작성한 문서에서 숫자데이터 정도 입력/수정 정도를 할 수 있어서... 다행인 듯 싶다. 사람이 급하면 도구보다는 결과만 눈에 뵈기 마련이제.ㅋ 지금 이 포스트도 뭐, 핸펀앱 사용해서 올린다고 이런저런 모양새~ 다 포기.ㅎ

+ Recent posts